제주문인협회(회장 고운진)는 최근 정기 간행물 「제주문학」 여름호(제83집)를 발간했다. 

이번 여름호에는 온라인 문화예술축전에 참가한 스테이홈 갤러리 시화전과 전통이 있는 제주 동인문학회 특집으로 채웠다. 스테이홈 갤러리 시화전 작품은 강방영·강정애·고문현·김병심·김영기·김종호·김철호·문경훈·박양선·부태식·양민숙·이소영·이중옥·장승련·현달환 시인이 장식했다. 

  동인문학호 특집에서는 제주아동문학협회·제주시조시인협회·제주수필문학회·제주여류수필문학회의 활동내용을 새롭게 만나볼 수 있다.

  올해 봄호부터 새롭게 기획한 '이 한 장의 사진' 부문에서는 한국문인협회 제주도지회 승격 기념 세미나에 참석한 고 양중해 시인의 모습 등을 살펴볼 수 있다.

  이외에도 김길호의 소설 '오사카 하늘 아래서'와 강준의 희곡 '내 인생의 백태클'을 비롯해 문희주·박재형·양상민·허상문 회원의 평론으로 문학의 외연을 넓혔다. 시·시조·아동문학·수필분과 회원들의 작품 78편도 함께 실었다. 도서출판열림문화. 1만4000원.

김수환 기자


-제민일보 펌